불사와 하와이 이주이민 위안의 목적으로 다양한 행사가 계획중입니다.

미국 하와이 무량사(주지 도현)가 창건 30주년을 맞아 다양한 기념행사를 펼쳤다.

무량사는 먼저 지난2005년 개산 30주년 기념법회를 1월 13일부터 17일까지 현지에서 봉행.

개산 30주년 기념법회는 14일 무량사 개관기념 판화가 김경희 작품전시회를 시작으로, 15일에 는 개산 30주년 기념법회 및 대법당 부처님 점안식, 16일에는 20년 불사 회향법회 및 명원전통 다실 개원식을 봉행했다. 기념법회는 17일 김덕수 사물놀이패 공연으로 마무리했고.

이어 무량사는 8월 18일부터 20일까지 국제학술세미나를 개최했다. 세미나에서는 정병조(동국 대)ㆍ조성택 교수(고려대), 로버트 버스웰 교수(UCLA) 등이 ‘한국불교와 선의 세계화’를 주제 로 열띤 토론을 펼쳐졌다.

9월 25일에는 무량사 문화원과 노인요양원 개원식, 하와이 싯달타대학 개교식이 열렸으며.

1986년 국회 정각회와 한국 불자기업인들의 화주, 당시 주지였던 대원 스님의 원력으로 시작된 무량사 문화원은 포교와 수행의 종합도량으로 운영된다. 한인문화원은 지하 1층 지상 5층 건평 3500여평 규모로 대법당, 태평선원, 전시관, 명원전통다실, 문화센터, 싯달타대학, 동서문화원 등이 들어섯읍니다.

대지 300평 지상 2층 건평 300평 규모의 노인요양원은 35개실에 35여명 수용 가능하다. 여기에 는 현지 교포 뿐 아니라 노스님들의 노후복지시설로도 운영할 계획입니다.

향후 실용적인 공연과 행사를 통해 부처님법 전파에 힘쓰도록 하겠읍니다..